삼성증권, 애플 등 해외주식 유망종목 11개 추천

해외증시 키워드종목 'V·A·C·C·I·N·E' & 'H·O·P·E'

최유나 승인 2021.01.06 10:35 의견 0
삼성증권은 애플 등 11개종목을 올해 해외증시키워드로 제시했다[사진=애플홈페이지 캡처]


[나눔경제뉴스=최유나 기자] 'V·A·C·C·I·N·E' & 'H·O·P·E'가 해외주식 키워드로 제시됐다.

삼성증권(사장 장석훈)은 6일 해외주식투자 열풍이 불고 있는 가운데 2021년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 주목할만한 해외 주식 키워드를 이같이 제시했다.

'V·A·C·C·I·N·E' & 'H·O·P·E'은 순서대로 (V)isa, (A)pple, (C)TG Duty Free, (C)ATL, (I)ntuitive Surgical, (N)vidia, T(E)sla & (H)ermes, Ni(O), (P)aypal, Solar(E)dge다. 2021년 해외증시에서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되는 11개 글로벌 추천 종목들의 앞 글자를 따서 만든 키워드이다.

CTG Duty Frees는 중국중면, CATL는 닝더스다이, Intuitive Surgical 인튜이티브 서지컬이다.

삼성증권은 2021년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 주목할만한 해외 주식 키워드로 'V·A·C·C·I·N·E' & 'H·O·P·E'을 제시했다 [그래픽=삼성증권]


삼성증권이 신축년 추천종목으로 꼽은 글로벌 주식 11종목은 G2(미·중)로 일컬어지는 미국과 중국 기업 위주가 특징이다. 이들 기업들의 경우 작년 평균 주가 상승률이 268%에 달했다.

이들 종목의 특징은 코로나19로 인해 급격하게 불어난 유동성 장세에서 부각될 수 있는 차별화된 스토리를 지닌 기업들이라는 점이다.

삼성증권 장효선 글로벌주식팀장은 “코로나로 인해 K자 회복 전망이 대두되는 가운데 혁신과 브랜드를 앞세운 기업들의 독주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라는 메가트렌드의 흐름 속에서 끝없이 변신하며 시장의 주도권을 잡아가는 트랜스포머 같은 주식들을 선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증권은 해외주식 추천 종목뿐만 아니라 글로벌 주식 투자의 주요 테마로 'Fiscal Dominance(재정정책 우위) 시대로의 변화'를 제시하며, 여지껏 지속되어 왔던 'Monetary dominance(경기 부양을 통화정책에만 의존)'가 불러온 재정긴축으로 인한 총수요·잠재 성장률 하락에서 벗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삼성증권 윤석모 리서치센터장은 "이제 해외주식을 포함한 글로벌포트폴리오 구축은 주식투자의 기본 상식 중 하나로 자리잡은 상황"이라면서, "주요국 정책과 시장 트렌드 변화에 주목해 수혜주를 편입하는 노력이 그 어느때 보다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