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카-콜라 ‘2022 바다쓰담 캠페인’ 참여 단체 모집

환경재단과 함께 해양 환경 보호 활동

최유나 승인 2022.04.05 15:44 의견 0
한국 코카-콜라사가 환경재단과 함께 국내 해양 환경과 생태계 보호를 위해 진행하는 ‘2022 바다쓰담 캠페인’에 참여할 단체를 오는 24일까지 모집한다.[포스터=한국 코카-콜라사]

[나눔경제뉴스=최유나기자] "환경단체들과 해양 생태계 보호에 나선다."

한국 코카-콜라사가 환경재단과 함께 국내 해양 환경과 생태계 보호를 위해 진행하는 ‘2022 바다쓰담 캠페인’에 참여할 단체를 오는 24일까지 모집한다.

해양쓰레기는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시급한 환경현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실제 국내에서 발생하는 해양쓰레기 양은 연간 8만 4106톤(t)에 달한다. 이 중 약 40%(3만 3662톤)가 육상에서 유입되는 것으로 추정된다.

해양으로 유입된 쓰레기는 해양 생물들의 서식지를 훼손시킬 뿐만 아니라, 미세 플라스틱 등으로 해양 생태계까지 파괴한다.

이러한 문제에 대한 깊은 인식을 바탕으로 한국 코카-콜라사는 환경재단과 함께 글로벌 코카-콜라 재단의 후원을 받아 ‘바다쓰담 캠페인’을 진행하며 해양 정화 활동에 힘쓰는 국내 비영리 단체 지원에 나섰다.

이를 통해 플라스틱 등 해양으로 유입되는 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는 한편, 해양 생태계 보호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확대해 환경보호 활동의 활성화를 위한 가교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바다쓰담 캠페인’에서는 그동안 꾸준히 해양 및 연안 쓰레기 저감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비영리 단체 뿐만 아니라, 해양 환경보호활동을 진행하고자 하는 일반 단체 총 12곳을 선발할 예정이다.

글로벌 코카-콜라 재단의 후원을 받아 선발된 각 팀에는 최대 500만원의 활동비가 지원된다. 참여하게 될 단체는 기존의 해양 정화 활동의 비중과 지속성, 앞으로의 계획 및 지속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될 예정이다.

한국 코카-콜라 대외협력 및 커뮤니케이션부의 박형재 상무는 “한국 코카-콜라는 해양 환경 보호의 필요성에 대한 깊은 인식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해양환경 조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기위해 글로벌 코카-콜라 재단의 후원을 받아 이번 ‘바다쓰담’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