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장학재단, 예체능계 미래 인재 양성·· ‘2021 예체능 특기자 장학생’ 선발

중고교생 대상 40명 선발·· 1인당 장학금 500만 원 제공

최유나 승인 2021.05.11 06:54 의견 0
KT&G장학재단은 ‘2021 예체능 중고교생 특기자 장학생’ 40명을 선발해 1인당 장학금 500만 원을 제공한다[CI=KT&G 장학재단]


[나눔경제뉴스=최유나기자] "예체능계 꿈나무를 육성한다." KT&G장학재단이 예체능 전공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2021 예체능 특기자 장학생’ 40명을 선발해 1인당 500만 원의 장학금을 제공한다.

KT&G장학재단은 예체능 분야의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예체능 특기자 장학생’을 선발해왔다. 현재까지 약 50명의 예체능 장학생에게 총 6억원 상당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KT&G장학재단은 지난 7일 한국메세나협회‧한국예술종합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21 예체능 특기자 장학생’ 선발을 위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 협약에 따라 KT&G장학재단은 예체능 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을 지원하고, 한국메세나협회와 한국예술종합학교는 장학생 선발에 관한 제반사항을 담당하게 된다.

장학생 모집은 한국메세나협회와 한국예술종합학교 등 외부기관의 추천을 통해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이후 KT&G장학재단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오는 21일 최종 수혜자가 결정된다. 최종 수혜자 총 40명에게는 1인당 500만원의 장학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KT&G장학재단 관계자는 “올해로 6년째를 맞이하는 ‘예체능 특기자 장학생’ 선발을 통해 예체능 분야에 재능과 소질이 있는 중‧고등학생을 발굴하고 문화예술계 발전에 기여해왔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학 프로그램을 추진해 더 많은 학생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 미래 세대의 희망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KT&G장학재단은 KT&G가 ‘함께하는 기업’이라는 기업 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2008년 설립한 공익법인이다. 재단은 우수한 학생들이 사회‧경제적 이유로 학업을 포기하지 않도록 지원하는 장학사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현재까지 수혜를 받은 학생들은 모두 6,029명에 달하며, 누적 지원 금액은 344억원 규모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