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5주년 대한항공, 임직원 걸음 모아 기부

목표 걸음수 달성해 서울 강서구 사회복지시설에 전달

차민수 승인 2024.03.22 14:38 의견 0
대한항공은 3월 22일 서울 강서구청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5,500만원을 구청에 전달했다.(왼쪽부터)진교훈 서울 강서구청장. 지상휘 대한항공 사회봉사단 운영위원장.[사진=대한항공]


[나눔경제뉴스=차민수 기자] "지구 여섯바퀴 반 걸어서 지역사회 기부."

대한항공은 22일 창립 55주년 기념 걸음 기부 캠페인 목표 달성으로 마련한 기부금을 지역 사회에 전달했다.

대한항공은 이날 서울 강서구청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5,500만원을 구청에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지상휘 대한항공 사회봉사단 운영위원장과 진교훈 서울 강서구청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대한항공 본사가 위치한 서울 강서구 관내 종합복지관, 장애인 거주 시설, 아동복지센터 등 사회 복지 시설 9곳에 전달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지난달 14일부터 열흘간 임직원 걸음 기부 캠페인 ‘Stronger Together’를 실시했다. 창립 55주년을 기념해 걸음수 1억 5,500만보를 달성하면 5,500만원을 지역 사회에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대한항공은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목표 걸음수를 훌쩍 넘은 3억 140만 6,597보를 기록했다. 모인 걸음수를 거리로 환산하면 지구 여섯 바퀴, 인천-미 로스앤젤레스 왕복 12회에 달하는 거리다.

세계 항공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항공사 대한항공은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하는 한편 지역 사회와 협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