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Q 시리즈’ 최고급 모델 HW-Q950A, HW-Q900A 출시

업계 최초로 11.1.4 채널 구현

차민수 승인 2021.05.26 17:40 의견 0

삼성전자가 ‘Q 시리즈’ 최고급 모델 HW-Q950A, HW-Q900A를 출시했다.[사진=삼성전자 제공]


[나눔경제뉴스=차민수기자] 삼성전자가 풍부한 음향을 전달하기 위해 후방 서라운드 스피커 측면에 채널 2개를 추가한 2021년형 사운드바 ‘Q 시리즈’의 최고급 모델인 HW-Q950A와 HW-Q900A를 26일 출시했다.

사운드바 HW-Q950A는 업계 최초로 11.1.4 채널을 구현한다. 이 제품은 새로 보강한 채널을 통해 비행기가 지나가거나 자동차로 추격하는 등 역동감 넘치는 장면에서 생생한 서라운드 효과가 특징이다.

공간에 최적화된 음향을 구현해 주는 ‘스페이스핏 사운드’ 기능은 ‘오토 EQ’ 기능을 추가해 ‘스페이스핏 사운드 플러스’로 진화했다.

'스페이스핏 사운드'는 TV 마이크가 실내 구조와 인테리어를 센싱해 사운드바로 정보를 전달하면, 사운드바가 공간에 최적화된 음향효과를 구현하는 기능이다.

‘오토 EQ’는 공간 내 저음역을 보정해 주는 기능이다. 사운드바의 서브 우퍼에 측정용 마이크가 내장돼 있어 TV 도움 없이도 자체적으로 최적화된 음향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성일경 부사장은 “사운드바 신제품은 고가의 분리형 홈시어터가 구현하는 높은 수준의 입체 서라운드 음향을 지원한다”며 “소비자들이 집에서도 보다 현장감 있는 사운드와 함께 영상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