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95% 이상 증가

역대급 폭염으로 판매 급증 ···가구 같은 디자인도 한몫

차민수 승인 2021.07.23 09:52 의견 0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삼성전자로지텍 수원센터 물류창고에서 담당자들이 삼성 '비스포크 무풍에어컨'을 배송하기 위해 차량에 싣고 있다.[사진=삼성전자]

[나눔경제뉴스=최유나기자] "폭염에 고가 프리미엄 에어컨이 잘 팔린다."

삼성전자는 최근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계속되고, 올여름 역대급 고온 현상이 예보되면서 에어컨 주문량이 급증해 올 7월 (7/1~22 기준) 국내 에어컨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급증했다고 밝혔다.

특히, 최상위 제품인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작년 7월 대비 95% 이상 판매가 늘어났다.

이 제품은 강력한 냉방 성능뿐 아니라 바람문을 없앤 가구 같은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뛰어난 에너지 효율과 위생관리가 간편한 이지케어 기능 등도 차별화된 장점으로 호평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달말까지 삼성 에어컨을 구매하는 소비자에게 혜택을 제공하는 'Hot Summer 페스티벌 '을 진행 중이다. 인기 제품인 '비스포크 무풍갤러리'와 '비스포크 무풍클래식' 등을 구매할 경우 최대 30만원 상당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스탠드형 에어컨과 창문형 에어컨 '윈도우 핏'을 함께 구매하면 최대 10만원 상당의 추가 할인 혜택과 함께 창문형 에어컨 설치도 무상으로 제공한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