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송 탄생 100주년 기념 '멋글씨' 공모전

3월 9일부터 4월 5일까지 누구나 참여

최유나 승인 2021.03.10 09:17 의견 0

일송 탄생 100주년 기념 '멋글씨' 공모전[사진=일송학원 제공]

[나눔경제뉴스=최유나기자] 학교법인일송학원은 설립자인 고 일송 윤덕선 박사(1921.1.11. ~ 1996.3.10.)의 탄생 100주년을 맞아 일송 어록 멋글씨(캘리그라피) 공모전을 진행한다.

일송 윤덕선 박사는 대한민국 1세대 의사이자 학교법인일송학원 설립자다. ‘땅에 묻혀서 주춧돌이 되자’는 좌우명 아래 1971년 한강 이남 지역 최초의 민간종합병원인 한강성심병원, 1981년 신림종합복지관, 1982년 한림대학교 등을 설립하며 국내 의료·복지·교육 분야 발전에 큰 발자취를 남겼다.

이번 공모전은 3월 9일부터 4월 5일까지 진행되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전 지정 문구는 ▲땅에 묻혀서 주춧돌이 되어라 ▲젊은이들이여 용기를 잃지 마십시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인내심입니다 ▲인생이란 미래 지향적인 것입니다 ▲나를 사랑하는 마음이 아름다운 세상을 만듭니다 ▲우리는 서로 의지하고 서로 도와주고 서로 위로하면서 함께 살아야 합니다 ▲우리가 대하는 사람 한 명 한 명, 우리가 대하는 친구 한 명 한 명에게 온갖 정성을 다해 대할 때 거기서 우리 자신을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남의 성공보다는 실패에서 더 많이 배워야 합니다 ▲새로운 꿈으로 여는 미래의 길 ▲새로운 꿈을 향하여 달리는 마라토너 등 일송의 생전 어록 10개다.

이 중 한 개를 선택해 멋글씨를 작성한 뒤 #리멤버일송 #일송명언쓰기챌린지 #캘리그라피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에 게시하는 것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학교법인일송학원은 심사를 통해 대상 1점, 최우수 1점, 우수 1점, 참가상 10점 등 수상작을 뽑는다. 대상에는 150만원, 최우수상에는 50만원, 우수상에는 20만원의 시상금을 지급한다.

학교법인일송학원은 산하에 한림대학교·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한림성심대학교·한림대학교의료원(한림대학교성심병원·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한림대학교기술지주회사를 두고 있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