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청주 동남지구 '호반써밋 브룩사이드' 26일 견본주택 개관

청주 동남지구 단일 블록 최대 규모 총 1215가구 대단지
3.3㎡당 평균 분양가 918만원… 3월 9일 1순위 청약

차석록 승인 2021.02.26 16:29 의견 0
호반써밋 브룩사이드 조감도 [그래픽=호반건설 제공]

[나눔경제뉴스=차석록기자] 호반건설이 청주시 동남지구에 조성되는 '호반써밋 브룩사이드'의 견본주택을 26일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일정에 돌입했다.

‘호반써밋 브룩사이드’는 청주 동남지구 B8블록에 지하 2층~지상 25층, 14개 동으로 전용면적 74㎡, 84㎡, 총 1,215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된다. 청주 동남지구 내 마지막 민간분양 단지이자, 단일 블록 기준으로는 최대 규모(민간분양 기준)로 조성돼 기대감이 높다.

타입별 가구수는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74㎡A 351가구 △74㎡B 48가구 △84㎡ 816가구다.

‘호반써밋 브룩사이드’는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3.3㎡당 평균 분양가는 918만 원으로 책정됐다.

분양일정은 3월 8일(월)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9일(화) 1순위 해당지역, 10일(수) 1순위 기타지역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2순위 청약은 11일이고, 당첨자 발표는 17일이다. 정당계약은 3월 29일부터 4월 1일까지 4일간이다.

호반써밋 브룩사이드’의 견본주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사전 방문예약은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청주 동남지구 핵심 입지 자랑…우수한 생활인프라 갖춰

동남지구는 청주시 상당구 용정, 용암, 운동, 방서, 지북, 평촌동 일원 207만 4,000㎡ 부지를 개발하는 택지개발지구다. 청주시 가장 큰 규모로 조성되는 택지개발사업으로 청주시 원도심과도 멀지 않아 기존의 도심 생활인프라와 택지지구의 쾌적한 주거여건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향후 개발이 완료되면 이곳은 1만 4000여 가구가 거주하는 청주 동남권의 신흥주거지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 주변으로는 청주 제1, 2순환로 및 국도가 있어 청주일반산업단지를 비롯한 청주 전역으로의 이동이 용이하다. 경부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당진~영덕 고속도로의 접근성도 좋아 대전·세종·천안 등 주변 도시로도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인근에는 2023년 개통 예정인 청주 제3순환로가 공사 중으로 교통환경이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단지 인근에는 하나로마트, 롯데시네마, 용암2동 먹자골목, 중심상업지구(예정) 등의 편의시설과 충청북도 체육회관, 청주문화원, 여성독립운동가 전시관 등의 문화시설, 충북대학병원, 참사랑 병원 등 의료시설이 위치해 있다.

교육환경으로는 운동초, 운동중, 상당고, 청주시립도서관 등이 있다. 이 밖에도 낙가산, 월운천, 무심천, 동남지구 내 근린공원 등 자연환경도 우수하다.

▶체육시설 등 대규모 커뮤니티로 주거쾌적성 극대화

호반건설은 ‘호반써밋 브룩사이드’를 주거쾌적성을 높인 최적의 단지로 설계했다. 우선 전 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으며, 4베이 및 판상형(일부 제외) 구조로 일조권, 개방감도 확대했다.

대단지에 걸맞은 다채로운 커뮤니티 시설을 도입해 입주민의 주거 편의성도 강화했다. 특히 ‘호반써밋 브룩사이드’는 체육시설과 다목적 공간으로 사용 목적에 따라 두 개의 커뮤니티 공간을 조성한 것이 특징이다.

체육시설에는 실내골프장, GX룸, 휘트니스센터, 실내체육관이 들어서고, 다목적 공간에는 씨어터룸, 도서관, 독서실, 스터디룸, 코인세탁실, 키즈클럽, 주민회의실 등 다양한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호반건설 분양 관계자는 “청주 신흥주거지로 알려진 동남지구에서 단일 블록으로는 최대 규모의 민간 분양 단지라서 수요자들의 기대감이 높다"며 "‘호반써밋’ 브랜드 이미지처럼 고품격 주거 상품을 마련하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호반써밋 브룩사이드’의 견본주택은 청주시 서원구 분평동 332번지 일원에 위치해 있다. 입주일은 2023년 7월 예정이다.

저작권자 ⓒ 나눔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